취리히국제공항행 저가 항공권 검색 (ZRH)

수백 개의 여행 사이트를 한 번에 검색하여 취리히국제공항행 항공권을 찾아보세요

2/22 (목)
3/01 (목)
상관없음
KAYAK 사이트와 비교 |

취리히국제공항 도착 저가 항공권을 예약하세요

(왕복)
공항
출발지
서울
574,491원
이것만|제외
574,491원
565,916원
이것만|제외
565,916원
목적지
취리히
565,916원
이것만|제외
565,916원
6월 5일 화
GMP
ZRH
15시간 55분
6월 12일 화
ZRH
GMP
18시간 50분
565,916원
여정: 8일간
6.4좋음후기 보기
종합평점 6.4 좋음
3950개의 후기 참고
종합
6.5
탑승 절차
6.7
안락함
6.4
승무원
6.9
엔터테인먼트
6.0
식사
6.0
PEK
YVR
별로 2.6

짐이 하루이상 딜레이 됨 제대로 씻지도 못하고 옷도 못 갈아입는 등 불편 말도 안통해서 아주 곤욕임 심지어 이런일이 빈번히 일어나고 개선이 없다는게 문제

ICN
PEK
우수 8.0

서비스는 괜찮다

짐 부치는데만 1시간을 넘게 기다리고 인력 배치가 잘 되어 있지 않아 공항에서만 시간을 매우 많이 버린다

ICN
PEK
보통 4.6

김치볶음밥

PEK
GMP
별로 3.6

결항 후의 조치 - 따로 요구를 하지 않았어도 알아서 공항 근처 호텔-교통편-식사 제공

딜레이에서 결항에 이르기 까지 거의 2시간 이상 앉아있었고, 호텔에 도착하기 까지는 거의 4시간 걸린듯 베이징에 4시 20분 도착 후 환승이 6시 40분 비행기라 저녁을 먹을 시간도 없었는데, 기다리는 동안 뭔가 간식거리가 필요했지만 물만 계속 제공 배고픔과 피곤함에 치인 일정이었음 또한 결항 후의 프로세스에 대한 자세한 정보공유가 되지 않아 계속해서 불안해하거나 헤매며 다녀야 했음 - 결항 후 프로세스를 비행기 내에서 일괄적으로 설명하지 않고, 하기 후 게이트에서 지상승무원의 안내를 받으라 했으나, 지상승무원은 한글로 쓰여진 팻말만을 들고 있었으며 자세한 이야기를 없었음 (T3C에 가서 11번문의 버스를 타고 호텔에서 휴식 후 다음날 7시 비행기를 타라고 적혀있기만 함) - 승객들은 T3C가 어디인지도 몰랐으며, 나가기 위해 공항에서 겪어야 할 절차(입국심사, 임시비자 발급)에 대한 안내를 받지 못한채 무작정 기다렸다가 이리저리 끌려다니며 위의 상황들을 겪었고, 흩어졌다 모였다를 반복하며 우리가 제대로 가고 있는지 불안해해야 했음. 에어차이나측 인솔자는 임시비자 발급 이후부터는 어디론가 사라져서 출국장에서 사람들이 헤매는 상황 다수 - 암튼 장거리 여행에는 이용하지 않을 생각임 ㅠㅠ

PEK
LJG
좋음 7.3

그닥

베이징 경유 시 짐을 찾아서 다시 비행기에 타야 하는 문제 발생 그러다 보니 경유 비행기를 놓칠 가능성이 농후함 실제로 10분 남기고 뛰어가서 탐

3월 15일 목
ICN
ZRH
16시간 00분
3월 19일 월
ZRH
ICN
15시간 10분
619,507원
여정: 5일간
7.4좋음후기 보기
종합평점 7.4 좋음
2968개의 후기 참고
종합
7.6
탑승 절차
7.6
안락함
7.5
승무원
8.0
엔터테인먼트
7.0
식사
7.0
ICN
WAW
보통 5.6

영화 종류가 옛날것 뿐이었고 한국어 자막이 없어서 아쉬웠다.

WAW
NRT
우수 10.0

도쿄->인천행이라서 밥 없을줄 알았는데, 기내식이 나와서 좋았다 ㅎㅎ 그리고 역시나 영화ㅎㅎ짱!

ICN
WAW
우수 10.0

한국->바르샤바행 비행기에서는 한국인을 배려해서 신라면이 있다는것과 스낵바가 있어서 배고플때 직접 간식을 고르러 갈 수 있다는것이 좋았고, 바르샤바->일본행 비행기에서는 일본라면이 있어서 좋았다. 그리고 승무원들이 다들 듬직하고 멋있었다. 짱짱! 다음에도 이용하고 싶다!!

마음에 들지 않다기 보다는... 그 나라말을 할줄 아는 사람이 한명 이상이 있으면 좋을것 같다는 생각을 했다.

3월 5일 월
ICN
ZRH
15시간 40분
3월 13일 화
ZRH
ICN
14시간 10분
638,800원
여정: 8일간
7.8좋음후기 보기
종합평점 7.8 좋음
6075개의 후기 참고
종합
8.0
탑승 절차
8.0
안락함
7.8
승무원
8.3
엔터테인먼트
7.5
식사
7.5
ICN
SVO
별로 2.0

보딩 패스 티켓을 받는 곳에서 아직도 비행기 티켓이 발권되지 않아 예약 취소하고 비행 티켓을 새로 구입함. 이후 사흘이 지나 지금까지 환불에 대한 답변 없음.

VVO
SVO
우수 10.0

타 항공사 대비 편리한 기재를 운용합니다

좌석 간격이 32인치 수준이고 폭이 좁아 마른 사람이 아니면 장거리 비행이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타 항공사 대비 훌륭합니다

5월 21일 월
ICN
ZRH
36시간 45분
5월 31일 목
ZRH
ICN
17시간 05분
675,241원
여정: 11일간
종합평점 7.4 좋음
5113개의 후기 참고
종합
7.4
탑승 절차
7.5
안락함
7.3
승무원
7.6
엔터테인먼트
7.5
식사
7.0
4월 24일 화
ICN
ZRH
29시간 15분
5월 9일 수
ZRH
ICN
25시간 25분
771,704원
여정: 16일간
종합평점 7.1 좋음
321개의 후기 참고
종합
7.1
탑승 절차
7.2
안락함
7.2
승무원
7.5
엔터테인먼트
6.8
식사
6.8
2월 23일 금
ICN
ZRH
15시간 10분
2월 28일 수
ZRH
ICN
17시간 50분
877,814원
여정: 6일간
7.3좋음후기 보기
종합평점 7.3 좋음
15435개의 후기 참고
종합
7.5
탑승 절차
7.6
안락함
7.2
승무원
8.0
엔터테인먼트
7.0
식사
6.9
LHR
ICN
우수 10.0

서울에서 런던행 기내식 최고여요!! 2주간 4개의 항공사를 이용했는데 제일 좋았어요~

전반적으로 좋았어요~

2월 23일 금
ICN
ZRH
23시간 25분
3월 1일 목
ZRH
ICN
24시간 45분
907,824원
여정: 7일간
8.0우수후기 보기
종합평점 8.0 우수
4053개의 후기 참고
종합
8.1
탑승 절차
8.1
안락함
7.9
승무원
8.4
엔터테인먼트
8.2
식사
7.7
ICN
HKG
우수 10.0

정시출발

HKG
MXP
별로 3.6

비행기 안이 건조하다. 수하물 무게에 대한 정보가 온라인상 헷갈리게 적혀있어서 공항에 도착해서 힘들었습니다.

HKG
ICN
우수 10.0

정시출발하고 한국-홍콩 스케줄이 다양해서 만족합니다. 기내 엔터테인먼트도 다양해요.

ICN
HKG
보통 5.0

서울 지상 승무원이 불친절 했다.

7월 18일 수
ICN
ZRH
16시간 20분
7월 25일 수
ZRH
ICN
34시간 25분
984,995원
여정: 8일간
8.0우수후기 보기
종합평점 8.0 우수
18051개의 후기 참고
종합
8.0
탑승 절차
7.9
안락함
7.8
승무원
8.3
엔터테인먼트
8.1
식사
7.9
FRA
IST
우수 8.6

맥주를 제공해 주어서 좋았습니다. 통로좌석을 제공해 주어서 다행히 편안히 올 수 있었습니다.

스타얼라이언스 골드 맴버였는데 수화물의 priority를 제공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이는 이슬라마바드 공항의 잘못이라 생각합니다. 터키항공의 이어폰이 좋지 않았습니다. 아마도 많은 승객들이 이어폰을 훔쳐가서 그런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IST
PRG
좋음 7.6

다른 비행기를 예약했다가 놓치는 바람에 당일 구매하여 탑승을 하게 되었는데 다른 항공사에 비해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전체적으로는 좋은 비행기였습니다. 마일리지는 스타얼라이언스로 50% 적립되었습니다. 비행기 내부도 청결한 편이었다고 생각됩니다.

국적기에 비해서 영화 등의 수가 많지 않습니다. 유선 리모콘이 잘 작동이 되지 않아 애를 좀 먹었습니다. 무료로 나눠지는 이어폰은 상당히 저가의 상품인지라 개인의 것을 이용하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이어폰잭 꽂는 곳이 접촉불량이라 손으로 잡고 영화를 봐야했습니다. 국적기에서의 서비스와 달리, 음료 등이 제공되는 시간 외애는 필요한 것을 가져다 주는 것 보단 음료나 음식이 있는 곳에 가서 달라하고 받아와야 했습니다.

ICN
IST
좋음 7.6

다른 비행기를 예약했다가 놓치는 바람에 당일 구매하여 탑승을 하게 되었는데 다른 항공사에 비해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전체적으로는 좋은 비행기였습니다. 마일리지는 스타얼라이언스로 50% 적립되었습니다. 비행기 내부도 청결한 편이었다고 생각됩니다.

국적기에 비해서 영화 등의 수가 많지 않습니다. 유선 리모콘이 잘 작동이 되지 않아 애를 좀 먹었습니다. 무료로 나눠지는 이어폰은 상당히 저가의 상품인지라 개인의 것을 이용하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이어폰잭 꽂는 곳이 접촉불량이라 손으로 잡고 영화를 봐야했습니다. 국적기에서의 서비스와 달리, 음료 등이 제공되는 시간 외애는 필요한 것을 가져다 주는 것 보단 음료나 음식이 있는 곳에 가서 달라하고 받아와야 했습니다.

4월 1일 일
GMP
ZRH
15시간 55분
4월 5일 목
ZRH
GMP
25시간 25분
996,785원
여정: 5일간
종합평점 0.0 최악
0개의 후기 참고
6월 5일 화
ICN
ZRH
32시간 40분
6월 12일 화
ZRH
ICN
13시간 35분
574,491원
여정: 8일간
6.4좋음후기 보기
종합평점 6.4 좋음
3950개의 후기 참고
종합
6.5
탑승 절차
6.7
안락함
6.4
승무원
6.9
엔터테인먼트
6.0
식사
6.0
ICN
HGH
좋음 7.6

치킨라이스가 김치볶음밥이더라구요? 매우 맛있었습니다~

ICN
PEK
보통 4.6

김치볶음밥

LHR
PEK
별로 3.3

가격은 정말 저렴했으나 그 외에는 전체적으로 불만족합니다.

1. 모든 상황에서 딜레이 - 이륙시 딜레이, 착륙시 딜레이, 환승시에도 딜레이의 연속 (비행기에서 탈 때부터 내릴 때까지의 모든 과정에서 딜레이) 2. 기내식 - 왠만한 세계 음식을 맛있게 먹는 편이었지만 에어차이나의 기내식은 중국식임을 감안하더라도 향이 너무 강하고 면은 불어있고 먹기가 불편할 정도였다 3. 엔터테인먼트 - 개인 모니터 리모콘이 너무 오래되어 버튼의 용도를 알 수 없을정도로 손상되어 조작이 어려웠거나 - 조작 자체도 잘 되지 않아 항로정보나 영화 등을 보기가 매우 어려웠음 장거리 여행엔 정말 비추함 (장거리 여행시 다른 항공기에서 제공하는 일회용 슬리퍼나 안대 등은 바라지도 않음. 따로 챙겨온 목베게를 사용해도 이상하게 좌석이 너무 불편했다)

GMP
PEK
우수 10.0

생각보다 깨끗하고 좋았습니다.

PEK
GMP
별로 3.6

결항 후의 조치 - 따로 요구를 하지 않았어도 알아서 공항 근처 호텔-교통편-식사 제공

딜레이에서 결항에 이르기 까지 거의 2시간 이상 앉아있었고, 호텔에 도착하기 까지는 거의 4시간 걸린듯 베이징에 4시 20분 도착 후 환승이 6시 40분 비행기라 저녁을 먹을 시간도 없었는데, 기다리는 동안 뭔가 간식거리가 필요했지만 물만 계속 제공 배고픔과 피곤함에 치인 일정이었음 또한 결항 후의 프로세스에 대한 자세한 정보공유가 되지 않아 계속해서 불안해하거나 헤매며 다녀야 했음 - 결항 후 프로세스를 비행기 내에서 일괄적으로 설명하지 않고, 하기 후 게이트에서 지상승무원의 안내를 받으라 했으나, 지상승무원은 한글로 쓰여진 팻말만을 들고 있었으며 자세한 이야기를 없었음 (T3C에 가서 11번문의 버스를 타고 호텔에서 휴식 후 다음날 7시 비행기를 타라고 적혀있기만 함) - 승객들은 T3C가 어디인지도 몰랐으며, 나가기 위해 공항에서 겪어야 할 절차(입국심사, 임시비자 발급)에 대한 안내를 받지 못한채 무작정 기다렸다가 이리저리 끌려다니며 위의 상황들을 겪었고, 흩어졌다 모였다를 반복하며 우리가 제대로 가고 있는지 불안해해야 했음. 에어차이나측 인솔자는 임시비자 발급 이후부터는 어디론가 사라져서 출국장에서 사람들이 헤매는 상황 다수 - 암튼 장거리 여행에는 이용하지 않을 생각임 ㅠㅠ

4월 30일 월
ICN
ZRH
33시간 45분
5월 15일 화
ZRH
ICN
33시간 30분
577,706원
여정: 16일간
6.4좋음후기 보기
종합평점 6.4 좋음
3950개의 후기 참고
종합
6.5
탑승 절차
6.7
안락함
6.4
승무원
6.9
엔터테인먼트
6.0
식사
6.0
PEK
ICN
별로 3.0

승무원들 좋음

베이징 경유시 보안검색을 한번 더하더니 이 개씌발새끼들이 면세점에서 산술을 다뺏아감 이게 사람 새끼들인가 쌩돈을 뺏는거랑 뭐가틀려 환승인데 왜 보안검색을 하며 물건을 뺏아데 시발 진짜 어이가 없어서 에어차이나는 될 수있으면 피하세요 비행기가 문제라기보다 베이징 공항이 지랄입니다.

PEK
GMP
별로 3.6

결항 후의 조치 - 따로 요구를 하지 않았어도 알아서 공항 근처 호텔-교통편-식사 제공

딜레이에서 결항에 이르기 까지 거의 2시간 이상 앉아있었고, 호텔에 도착하기 까지는 거의 4시간 걸린듯 베이징에 4시 20분 도착 후 환승이 6시 40분 비행기라 저녁을 먹을 시간도 없었는데, 기다리는 동안 뭔가 간식거리가 필요했지만 물만 계속 제공 배고픔과 피곤함에 치인 일정이었음 또한 결항 후의 프로세스에 대한 자세한 정보공유가 되지 않아 계속해서 불안해하거나 헤매며 다녀야 했음 - 결항 후 프로세스를 비행기 내에서 일괄적으로 설명하지 않고, 하기 후 게이트에서 지상승무원의 안내를 받으라 했으나, 지상승무원은 한글로 쓰여진 팻말만을 들고 있었으며 자세한 이야기를 없었음 (T3C에 가서 11번문의 버스를 타고 호텔에서 휴식 후 다음날 7시 비행기를 타라고 적혀있기만 함) - 승객들은 T3C가 어디인지도 몰랐으며, 나가기 위해 공항에서 겪어야 할 절차(입국심사, 임시비자 발급)에 대한 안내를 받지 못한채 무작정 기다렸다가 이리저리 끌려다니며 위의 상황들을 겪었고, 흩어졌다 모였다를 반복하며 우리가 제대로 가고 있는지 불안해해야 했음. 에어차이나측 인솔자는 임시비자 발급 이후부터는 어디론가 사라져서 출국장에서 사람들이 헤매는 상황 다수 - 암튼 장거리 여행에는 이용하지 않을 생각임 ㅠㅠ

ICN
PEK
우수 8.0

서비스는 괜찮다

짐 부치는데만 1시간을 넘게 기다리고 인력 배치가 잘 되어 있지 않아 공항에서만 시간을 매우 많이 버린다

GMP
PEK
우수 10.0

생각보다 깨끗하고 좋았습니다.

LHR
PEK
별로 3.3

가격은 정말 저렴했으나 그 외에는 전체적으로 불만족합니다.

1. 모든 상황에서 딜레이 - 이륙시 딜레이, 착륙시 딜레이, 환승시에도 딜레이의 연속 (비행기에서 탈 때부터 내릴 때까지의 모든 과정에서 딜레이) 2. 기내식 - 왠만한 세계 음식을 맛있게 먹는 편이었지만 에어차이나의 기내식은 중국식임을 감안하더라도 향이 너무 강하고 면은 불어있고 먹기가 불편할 정도였다 3. 엔터테인먼트 - 개인 모니터 리모콘이 너무 오래되어 버튼의 용도를 알 수 없을정도로 손상되어 조작이 어려웠거나 - 조작 자체도 잘 되지 않아 항로정보나 영화 등을 보기가 매우 어려웠음 장거리 여행엔 정말 비추함 (장거리 여행시 다른 항공기에서 제공하는 일회용 슬리퍼나 안대 등은 바라지도 않음. 따로 챙겨온 목베게를 사용해도 이상하게 좌석이 너무 불편했다)

7월 8일 일
ICN
ZRH
36시간 45분
7월 23일 월
ZRH
ICN
17시간 05분
675,241원
여정: 16일간
종합평점 7.4 좋음
5113개의 후기 참고
종합
7.4
탑승 절차
7.5
안락함
7.3
승무원
7.6
엔터테인먼트
7.5
식사
7.0
5월 1일 화
ICN
ZRH
36시간 15분
5월 6일 일
ZRH
ICN
13시간 35분
577,706원
여정: 6일간
6.4좋음후기 보기
종합평점 6.4 좋음
3950개의 후기 참고
종합
6.5
탑승 절차
6.7
안락함
6.4
승무원
6.9
엔터테인먼트
6.0
식사
6.0
LHR
PEK
별로 3.3

가격은 정말 저렴했으나 그 외에는 전체적으로 불만족합니다.

1. 모든 상황에서 딜레이 - 이륙시 딜레이, 착륙시 딜레이, 환승시에도 딜레이의 연속 (비행기에서 탈 때부터 내릴 때까지의 모든 과정에서 딜레이) 2. 기내식 - 왠만한 세계 음식을 맛있게 먹는 편이었지만 에어차이나의 기내식은 중국식임을 감안하더라도 향이 너무 강하고 면은 불어있고 먹기가 불편할 정도였다 3. 엔터테인먼트 - 개인 모니터 리모콘이 너무 오래되어 버튼의 용도를 알 수 없을정도로 손상되어 조작이 어려웠거나 - 조작 자체도 잘 되지 않아 항로정보나 영화 등을 보기가 매우 어려웠음 장거리 여행엔 정말 비추함 (장거리 여행시 다른 항공기에서 제공하는 일회용 슬리퍼나 안대 등은 바라지도 않음. 따로 챙겨온 목베게를 사용해도 이상하게 좌석이 너무 불편했다)

ICN
HGH
좋음 7.6

치킨라이스가 김치볶음밥이더라구요? 매우 맛있었습니다~

PEK
YVR
별로 2.6

짐이 하루이상 딜레이 됨 제대로 씻지도 못하고 옷도 못 갈아입는 등 불편 말도 안통해서 아주 곤욕임 심지어 이런일이 빈번히 일어나고 개선이 없다는게 문제

PEK
ICN
보통 5.6

출발지연과 관련하여 전광판의 시간이 장소에 따라 불일치 준비시간 부족인지 청결도가 좀 떨어짐

PEK
YUL
우수 10.0

생각보다 깨끗하고 좋았습니다

3월 14일 수
ICN
ZRH
38시간 25분
3월 19일 월
ZRH
ICN
17시간 35분
683,816원
여정: 6일간
종합평점 7.4 좋음
5113개의 후기 참고
종합
7.4
탑승 절차
7.5
안락함
7.3
승무원
7.6
엔터테인먼트
7.5
식사
7.0
5월 22일 화
GMP
ZRH
15시간 55분
5월 25일 금
ZRH
GMP
18시간 50분
577,706원
여정: 4일간
6.4좋음후기 보기
종합평점 6.4 좋음
3950개의 후기 참고
종합
6.5
탑승 절차
6.7
안락함
6.4
승무원
6.9
엔터테인먼트
6.0
식사
6.0
PEK
ICN
보통 5.6

출발지연과 관련하여 전광판의 시간이 장소에 따라 불일치 준비시간 부족인지 청결도가 좀 떨어짐

ICN
PEK
보통 4.6

김치볶음밥

LHR
PEK
별로 3.3

가격은 정말 저렴했으나 그 외에는 전체적으로 불만족합니다.

1. 모든 상황에서 딜레이 - 이륙시 딜레이, 착륙시 딜레이, 환승시에도 딜레이의 연속 (비행기에서 탈 때부터 내릴 때까지의 모든 과정에서 딜레이) 2. 기내식 - 왠만한 세계 음식을 맛있게 먹는 편이었지만 에어차이나의 기내식은 중국식임을 감안하더라도 향이 너무 강하고 면은 불어있고 먹기가 불편할 정도였다 3. 엔터테인먼트 - 개인 모니터 리모콘이 너무 오래되어 버튼의 용도를 알 수 없을정도로 손상되어 조작이 어려웠거나 - 조작 자체도 잘 되지 않아 항로정보나 영화 등을 보기가 매우 어려웠음 장거리 여행엔 정말 비추함 (장거리 여행시 다른 항공기에서 제공하는 일회용 슬리퍼나 안대 등은 바라지도 않음. 따로 챙겨온 목베게를 사용해도 이상하게 좌석이 너무 불편했다)

ARN
PEK
별로 2.6

승무원들 열심히함

베이징 경유시 보안검색을 한번 더하더니 이 개씌발새끼들이 면세점에서 산술을 다뺏아감 이게 사람 새끼들인가 쌩돈을 뺏는거랑 뭐가틀려 환승인데 왜 보안검색을 하며 물건을 뺏아데 시발 진짜 어이가 없어서 에어차이나는 될 수있으면 피하세요 비행기가 문제라기보다 베이징 공항이 지랄입니다.

GMP
PEK
우수 10.0

생각보다 깨끗하고 좋았습니다.

5월 7일 월
ICN
ZRH
36시간 45분
5월 17일 목
ZRH
ICN
17시간 05분
690,246원
여정: 11일간
종합평점 7.4 좋음
5113개의 후기 참고
종합
7.4
탑승 절차
7.5
안락함
7.3
승무원
7.6
엔터테인먼트
7.5
식사
7.0
6월 2일 토
ICN
ZRH
32시간 30분
6월 10일 일
ZRH
ICN
32시간 35분
613,076원
여정: 9일간
6.4좋음후기 보기
종합평점 6.4 좋음
3950개의 후기 참고
종합
6.5
탑승 절차
6.7
안락함
6.4
승무원
6.9
엔터테인먼트
6.0
식사
6.0
ARN
PEK
별로 2.6

승무원들 열심히함

베이징 경유시 보안검색을 한번 더하더니 이 개씌발새끼들이 면세점에서 산술을 다뺏아감 이게 사람 새끼들인가 쌩돈을 뺏는거랑 뭐가틀려 환승인데 왜 보안검색을 하며 물건을 뺏아데 시발 진짜 어이가 없어서 에어차이나는 될 수있으면 피하세요 비행기가 문제라기보다 베이징 공항이 지랄입니다.

PEK
GMP
별로 3.6

결항 후의 조치 - 따로 요구를 하지 않았어도 알아서 공항 근처 호텔-교통편-식사 제공

딜레이에서 결항에 이르기 까지 거의 2시간 이상 앉아있었고, 호텔에 도착하기 까지는 거의 4시간 걸린듯 베이징에 4시 20분 도착 후 환승이 6시 40분 비행기라 저녁을 먹을 시간도 없었는데, 기다리는 동안 뭔가 간식거리가 필요했지만 물만 계속 제공 배고픔과 피곤함에 치인 일정이었음 또한 결항 후의 프로세스에 대한 자세한 정보공유가 되지 않아 계속해서 불안해하거나 헤매며 다녀야 했음 - 결항 후 프로세스를 비행기 내에서 일괄적으로 설명하지 않고, 하기 후 게이트에서 지상승무원의 안내를 받으라 했으나, 지상승무원은 한글로 쓰여진 팻말만을 들고 있었으며 자세한 이야기를 없었음 (T3C에 가서 11번문의 버스를 타고 호텔에서 휴식 후 다음날 7시 비행기를 타라고 적혀있기만 함) - 승객들은 T3C가 어디인지도 몰랐으며, 나가기 위해 공항에서 겪어야 할 절차(입국심사, 임시비자 발급)에 대한 안내를 받지 못한채 무작정 기다렸다가 이리저리 끌려다니며 위의 상황들을 겪었고, 흩어졌다 모였다를 반복하며 우리가 제대로 가고 있는지 불안해해야 했음. 에어차이나측 인솔자는 임시비자 발급 이후부터는 어디론가 사라져서 출국장에서 사람들이 헤매는 상황 다수 - 암튼 장거리 여행에는 이용하지 않을 생각임 ㅠㅠ

ICN
PEK
보통 4.6

김치볶음밥

ICN
HGH
좋음 7.6

치킨라이스가 김치볶음밥이더라구요? 매우 맛있었습니다~

PEK
YVR
별로 2.6

짐이 하루이상 딜레이 됨 제대로 씻지도 못하고 옷도 못 갈아입는 등 불편 말도 안통해서 아주 곤욕임 심지어 이런일이 빈번히 일어나고 개선이 없다는게 문제

4월 11일 수
ICN
ZRH
36시간 45분
4월 22일 일
ZRH
ICN
17시간 05분
712,755원
여정: 12일간
종합평점 7.4 좋음
5113개의 후기 참고
종합
7.4
탑승 절차
7.5
안락함
7.3
승무원
7.6
엔터테인먼트
7.5
식사
7.0
5월 1일 화
GMP
ZRH
15시간 55분
5월 6일 일
ZRH
GMP
18시간 50분
616,292원
여정: 6일간
6.4좋음후기 보기
종합평점 6.4 좋음
3950개의 후기 참고
종합
6.5
탑승 절차
6.7
안락함
6.4
승무원
6.9
엔터테인먼트
6.0
식사
6.0
PEK
ICN
보통 5.6

출발지연과 관련하여 전광판의 시간이 장소에 따라 불일치 준비시간 부족인지 청결도가 좀 떨어짐

PEK
GMP
별로 3.6

결항 후의 조치 - 따로 요구를 하지 않았어도 알아서 공항 근처 호텔-교통편-식사 제공

딜레이에서 결항에 이르기 까지 거의 2시간 이상 앉아있었고, 호텔에 도착하기 까지는 거의 4시간 걸린듯 베이징에 4시 20분 도착 후 환승이 6시 40분 비행기라 저녁을 먹을 시간도 없었는데, 기다리는 동안 뭔가 간식거리가 필요했지만 물만 계속 제공 배고픔과 피곤함에 치인 일정이었음 또한 결항 후의 프로세스에 대한 자세한 정보공유가 되지 않아 계속해서 불안해하거나 헤매며 다녀야 했음 - 결항 후 프로세스를 비행기 내에서 일괄적으로 설명하지 않고, 하기 후 게이트에서 지상승무원의 안내를 받으라 했으나, 지상승무원은 한글로 쓰여진 팻말만을 들고 있었으며 자세한 이야기를 없었음 (T3C에 가서 11번문의 버스를 타고 호텔에서 휴식 후 다음날 7시 비행기를 타라고 적혀있기만 함) - 승객들은 T3C가 어디인지도 몰랐으며, 나가기 위해 공항에서 겪어야 할 절차(입국심사, 임시비자 발급)에 대한 안내를 받지 못한채 무작정 기다렸다가 이리저리 끌려다니며 위의 상황들을 겪었고, 흩어졌다 모였다를 반복하며 우리가 제대로 가고 있는지 불안해해야 했음. 에어차이나측 인솔자는 임시비자 발급 이후부터는 어디론가 사라져서 출국장에서 사람들이 헤매는 상황 다수 - 암튼 장거리 여행에는 이용하지 않을 생각임 ㅠㅠ

GMP
PEK
우수 10.0

생각보다 깨끗하고 좋았습니다.

PEK
YVR
별로 2.6

짐이 하루이상 딜레이 됨 제대로 씻지도 못하고 옷도 못 갈아입는 등 불편 말도 안통해서 아주 곤욕임 심지어 이런일이 빈번히 일어나고 개선이 없다는게 문제

ICN
PEK
우수 8.0

서비스는 괜찮다

짐 부치는데만 1시간을 넘게 기다리고 인력 배치가 잘 되어 있지 않아 공항에서만 시간을 매우 많이 버린다

5월 8일 화
GMP
ZRH
15시간 55분
5월 17일 목
ZRH
GMP
16시간 40분
1,019,293원
여정: 10일간
종합평점 0.0 최악
0개의 후기 참고

대한민국발 취리히국제공항행 항공편 정보

항공편 도착지 취리히국제공항
항공편 출발지 대한민국
항공권 가격 565,916원
항공사 에어차이나, LOT 폴란드항공, 아에로플로트, 에티하드항공, 샤먼항공, 영국항공, 캐세이퍼시픽, 터키항공
*
가격은 1인 기준이며 세금과 수수료를 포함하는 전자항공권의 KRW 환산 금액입니다.

정확한 가격 정보를 전해드리고자 노력 중이나, 가격을 보장해드릴 수는 없습니다.

이유:

저희는 판매자가 아닙니다
KAYAK에서 가격을 정하는 것이 아니므로, 다른 업체에서 판매하는 상품을 보장해드릴 수는 없습니다.

저희는 대량의 데이터를 제공합니다
저희 서비스를 이용하시면, 수백 개의 여행 사이트 검색 결과를 신속하고 간편하게 한 번에 비교하실 수 있습니다. 이러한 점에서 KAYAK은 검색 엔진이라고 할 수 있으며, 저희가 검색한 가격에 대해 보장해드릴 수 없습니다.

왜 가격이 항상 정확할 수는 없는 건가요?
항공편 좌석, 호텔 객실 및 렌터카 가격은 수시로 변동합니다. 또한, 여러 사람이 동시에 같은 여행 상품을 선택하고 구매하려고 하는 경우가 발생합니다. 결과적으로, 특정 가격이 더 이상 예약할 수 없게 되는 상황이 벌어지게 되는 것입니다.

추가 질문이 있거나 잘못된 가격 정보를 보고하고자 하는 경우
해당 사항을 로 보내주세요. 담당 직원이 신속하게 답변을 드립니다.